상단여백
HOME 전남뉴스 무안
무안소방서, 다중이용시설 불법행위 단속

무안소방서, 다중이용시설 불법행위 단속
비상구 폐쇄 등 집중 점검

4월 테마별 집중단속 사진
무안소방서 관계자가 지역 한 다중이용업소를 방문해 위반 행위 등을 점검하고 있다. /무안군 제공

전남 무안소방서는 화재로 인한 피해를 최소화 하기 위해 ‘비상구 폐쇄’ 등 위반행위에 대해 테마별 집중단속기간을 운영 하고 있다.

이번 테마별 집중단속은 다중이용업소 등 7개 특정소방대상물을 대상으로 이뤄진다. 특히 5월은 판매시설 등 대상으로 진행 할 예정이며 화재 시 군민의 안전을 위협하는 행위로부터 인명사고를 방지하기 위해 사전 연락 없이 불시 단속으로 진행된다.

단속 내용은 ▲소화설비 중 소화펌프 고장 상태 방치 ▲복도·계단·출입구·방화문 폐쇄·훼손 ▲장애물 설치로 인한 피난 방해 행위 등이다.

박원국 무안소방서장은 “비상구는 목적에 맞게 비상시 사용할 수 있도록 장애물을 방치하거나 폐쇄해서는 안된다”며 “집중단속도 중요하지만 올바른 안전 문화 인식 개선이 더 중요하다”고 말했다.
무안/정태성 기자 cts@namdonews.com
 

<저작권자 © 남도일보,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>   정태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

icon인기기사
기사 댓글 0
전체보기
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.
Back to Top